Twitter, 애널리스트 예상치를 상회하는 실적 발표



Twitter가 월스트리트 애널리스트들의 예상치를 상회하는 실적을 발표하면서 살아나는 양상을 보이고 있습니다. Twitter의 이번 1분기 실적 발표 결과 지난 분기에 이어 2분기 연속 흑자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는 Twitter 설립 후 역사상 최초의 일이기도 합니다. 1분기 매출은 6억 6,500만 달러를 기록하였으며 당기순이익은 6,100만 달러를 기록했습니다. 신규 가입자를 확보하지 못했던 4분기와 달리 올해 1분기에는 600만 명의 신규 가입자를 확보하였으며, 애널리스트들이 예상한 500만 명 보다도 높은 수치를 기록했습니다. 매출의 경우에도 지난해 동기 대비 21%나 상승한 수치이며, 데일리 액티브 유저의 경우에도 전년 대비 10% 성장한 수치를 기록했습니다. Recode의 기사에서 Twitter의 최근 실적과 관련된 데이터를 그래픽으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지난해 4분기 9,100만 달러에 이어 올해 1분기 6,100만 달러의 흑자를 기록한 것은 매우 긍정적인 싸인이지만, Twitter가 장기적으로  내세울 수 있는 가치가 무엇인지와 현재 확보하고 있는 유저들을 대상으로 어떠한 수익모델을 추가할 수 있을지는 여전히 중요한 과제로 남아있는 상태입니다.

출처: Recode

이미지 출처: Unsplash

함께보면 좋은 기사

Twitter, 애널리스트 예상치를 상회하는 실적 발표



Twitter가 월스트리트 애널리스트들의 예상치를 상회하는 실적을 발표하면서 살아나는 양상을 보이고 있습니다. Twitter의 이번 1분기 실적 발표 결과 지난 분기에 이어 2분기 연속 흑자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는 Twitter 설립 후 역사상 최초의 일이기도 합니다. 1분기 매출은 6억 6,500만 달러를 기록하였으며 당기순이익은 6,100만 달러를 기록했습니다. 신규 가입자를 확보하지 못했던 4분기와 달리 올해 1분기에는 600만 명의 신규 가입자를 확보하였으며, 애널리스트들이 예상한 500만 명 보다도 높은 수치를 기록했습니다. 매출의 경우에도 지난해 동기 대비 21%나 상승한 수치이며, 데일리 액티브 유저의 경우에도 전년 대비 10% 성장한 수치를 기록했습니다. Recode의 기사에서 Twitter의 최근 실적과 관련된 데이터를 그래픽으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지난해 4분기 9,100만 달러에 이어 올해 1분기 6,100만 달러의 흑자를 기록한 것은 매우 긍정적인 싸인이지만, Twitter가 장기적으로  내세울 수 있는 가치가 무엇인지와 현재 확보하고 있는 유저들을 대상으로 어떠한 수익모델을 추가할 수 있을지는 여전히 중요한 과제로 남아있는 상태입니다.

출처: Recode

이미지 출처: Unsplash

함께보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