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olkswagen, 2019년 초에 Intel/Mobileye와 이스라엘에서 자율주행 택시 서비스 런칭



Volkswagen과 Intel 소유의 컴퓨터 비전 업체인 Mobileye가 2019년 초에 이스라엘에서 자율주행 택시 서비스를 출시할 계획이라고 발표했습니다. 이를 위해 양사는 이스라엘의 자동차 수입업체인 Champion Motors과 함께 합작 법인을 설립하여 Volkswagen은 전기차를, Mobileye는 자율주행 기술을 제공할 예정입니다. 서비스 운영과 차량 매니지먼트는 Champion Motors에서 담당합니다. 구체적인 초기 서비스 도시 등에 대해서는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양사는 2019년 초에 약 10여 대의 차량으로 서비스를 출시하여, 2022년까지는 수백 대 이상의 규모로 확대할 계획입니다. Intel 측 대변인은 새롭게 출시될 서비스가 "파일럿 프로젝트가 아니며", "새로운 합작 법인은 레벨 4/5 상용 MaaS(Mobility-as-a-Service)를 겨냥한 첫 번째 시도"라고 밝혔습니다. 이스라엘 정부 역시 Volkswagen과 Intel의 새로운 합작 법인에 우호적인 입장으로, 필요한 인프라와 교통 정보를 공유하는 방식으로 서비스 출시를 적극 지원할 예정입니다.

Intel과 Mobileye는 이미 BMW와도 자율주행차 개발 및 테스트에 협력하고 있는 관계인데요. Intel 측은 이에 대해 Volkswagen과의 파트너십은 BMW와의 파트너십과는 그 성격이 다르다고 설명했습니다. Volkswagen과의 파트너십의 경우, 합작 법인을 설립한 뒤 Volkswagen의 기존 차량에 장착하여 쓸 수 있는 턴키 AV Kit을 Mobileye가 제공하는 방식이만, BMW의 경우 향후 출시될 레벨4/5 BMW 차량에 커스터마이징 된 자율주행 솔루션을 디자인하기 위해 협력 중이라는 것입니다.

Volkswagen의 경우 올해 들어서 자율주행 기반 모빌리티 서비스 영역에서 적극적인 행보를 보여주고 있는 중으로, 5월에는 중국의 Didi Chuxing과 승차 공유에 최적화된 차량을 공급하여 관리하기 위한 조인트 벤쳐 설립을 논의하고 있는 것으로 보도되었으며, Apple과도 Apple의 실리콘밸리 캠퍼스를 오가는 직원들이 통근 수단으로 이용할 수 있는 자율주행 기반 전기 밴을 설계 및 제작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출처: The Verge, Venture Beat

이미지 출처: Volkswagen

함께보면 좋은 기사

Volkswagen, 2019년 초에 Intel/Mobileye와 이스라엘에서 자율주행 택시 서비스 런칭



Volkswagen과 Intel 소유의 컴퓨터 비전 업체인 Mobileye가 2019년 초에 이스라엘에서 자율주행 택시 서비스를 출시할 계획이라고 발표했습니다. 이를 위해 양사는 이스라엘의 자동차 수입업체인 Champion Motors과 함께 합작 법인을 설립하여 Volkswagen은 전기차를, Mobileye는 자율주행 기술을 제공할 예정입니다. 서비스 운영과 차량 매니지먼트는 Champion Motors에서 담당합니다. 구체적인 초기 서비스 도시 등에 대해서는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양사는 2019년 초에 약 10여 대의 차량으로 서비스를 출시하여, 2022년까지는 수백 대 이상의 규모로 확대할 계획입니다. Intel 측 대변인은 새롭게 출시될 서비스가 "파일럿 프로젝트가 아니며", "새로운 합작 법인은 레벨 4/5 상용 MaaS(Mobility-as-a-Service)를 겨냥한 첫 번째 시도"라고 밝혔습니다. 이스라엘 정부 역시 Volkswagen과 Intel의 새로운 합작 법인에 우호적인 입장으로, 필요한 인프라와 교통 정보를 공유하는 방식으로 서비스 출시를 적극 지원할 예정입니다.

Intel과 Mobileye는 이미 BMW와도 자율주행차 개발 및 테스트에 협력하고 있는 관계인데요. Intel 측은 이에 대해 Volkswagen과의 파트너십은 BMW와의 파트너십과는 그 성격이 다르다고 설명했습니다. Volkswagen과의 파트너십의 경우, 합작 법인을 설립한 뒤 Volkswagen의 기존 차량에 장착하여 쓸 수 있는 턴키 AV Kit을 Mobileye가 제공하는 방식이만, BMW의 경우 향후 출시될 레벨4/5 BMW 차량에 커스터마이징 된 자율주행 솔루션을 디자인하기 위해 협력 중이라는 것입니다.

Volkswagen의 경우 올해 들어서 자율주행 기반 모빌리티 서비스 영역에서 적극적인 행보를 보여주고 있는 중으로, 5월에는 중국의 Didi Chuxing과 승차 공유에 최적화된 차량을 공급하여 관리하기 위한 조인트 벤쳐 설립을 논의하고 있는 것으로 보도되었으며, Apple과도 Apple의 실리콘밸리 캠퍼스를 오가는 직원들이 통근 수단으로 이용할 수 있는 자율주행 기반 전기 밴을 설계 및 제작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출처: The Verge, Venture Beat

이미지 출처: Volkswagen

함께보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