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바이러스로 미국 5대 테크자이언트 주가 하락



미국 증시가 9일(현지시간) 2008년 금융 위기 이후 최악의 폭락을 기록했습니다.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 기술주 중심 나스닥 지수가, 각각 전일 대비 7.79%,7.6%,7.29% 급락하며 장을 마감한 것인데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확산과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 발 석유 전쟁이 이번 증시 폭락의 직접적인 원인입니다.

이러한 증시 폭락은 미국의 5대 테크 자이언트를 포함, 테크 기업들의 주가에도 영향을 끼쳤는데요. 실제 Apple 및 Amazon의 주가가 각각 7.9%, 5.3% 급락하였고 Alphabet, Microsoft, Facebook의 주가도 6% 이상 씩 급락하며 5대 테크 자이언트 기업들은 이날에만 총 3,216억 달러에 달하는 시가총액이 증발했습니다. 특히 Apple의 경우, 이날에만 1,000억 달러의 시가총액이 증발했습니다.

다른 테크 기업들을 살펴보면, IT 서비스 회사인 DXC, 스토리지 제조사 Western Digital의 주가가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 기준, 각각 18%, 13% 급락하는 등 심각한 타격을 입었으며, Tesla 주가 또한 14% 하락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주요 투자자들이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경제 활동 위축 등에 민감하게 반응 하고 있는 만큼 코로나바이러스가 주요 테크 기업들에게 끼치고 있는 영향이 상당한 것으로 보입니다.

실제, 코로나바이러스의 영향으로 많은 테크 기업들이 대규모 행사들을 취소하고, 재택 근무에 돌입하고 있는 상황에서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생산성 저하, 경제활동 위축 등이 계속될 경우 주가 하락이 계속 될 수 있다는 예측도 나오고 있습니다.

 

출처: CNBC, TechCrunch

이미지 출처: Yahoo Finance

함께보면 좋은 기사

코로나바이러스로 미국 5대 테크자이언트 주가 하락



미국 증시가 9일(현지시간) 2008년 금융 위기 이후 최악의 폭락을 기록했습니다.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 기술주 중심 나스닥 지수가, 각각 전일 대비 7.79%,7.6%,7.29% 급락하며 장을 마감한 것인데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확산과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 발 석유 전쟁이 이번 증시 폭락의 직접적인 원인입니다.

이러한 증시 폭락은 미국의 5대 테크 자이언트를 포함, 테크 기업들의 주가에도 영향을 끼쳤는데요. 실제 Apple 및 Amazon의 주가가 각각 7.9%, 5.3% 급락하였고 Alphabet, Microsoft, Facebook의 주가도 6% 이상 씩 급락하며 5대 테크 자이언트 기업들은 이날에만 총 3,216억 달러에 달하는 시가총액이 증발했습니다. 특히 Apple의 경우, 이날에만 1,000억 달러의 시가총액이 증발했습니다.

다른 테크 기업들을 살펴보면, IT 서비스 회사인 DXC, 스토리지 제조사 Western Digital의 주가가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 기준, 각각 18%, 13% 급락하는 등 심각한 타격을 입었으며, Tesla 주가 또한 14% 하락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주요 투자자들이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경제 활동 위축 등에 민감하게 반응 하고 있는 만큼 코로나바이러스가 주요 테크 기업들에게 끼치고 있는 영향이 상당한 것으로 보입니다.

실제, 코로나바이러스의 영향으로 많은 테크 기업들이 대규모 행사들을 취소하고, 재택 근무에 돌입하고 있는 상황에서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생산성 저하, 경제활동 위축 등이 계속될 경우 주가 하락이 계속 될 수 있다는 예측도 나오고 있습니다.

 

출처: CNBC, TechCrunch

이미지 출처: Yahoo Finance

함께보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