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ic Games, Apple과 Google의 수수료 정책에 전면적으로 반기



Fortnite의 제작사 Epic Games는 Apple과 Google에서 부과하는 수수료 정책에 전면적으로 반기를 들었습니다. 13일 Epic은 Fortnite mega drop을 공개하며 게임 내에서 사용되는 화폐인 V-Bucks 및 유료 상품에 최대 20%의 영구적 할인 혜택을 제공하겠다고 발표하였습니다.



PC 및 콘솔에서는 바로 할인이 자동 적용되고, 모바일 앱을 사용하는 유저들은 앱 내에서 Epic direct payment를 선택해 PayPal이나 신용카드를 통해 결제를 하는 경우에만 할인을 적용받을 수 있는데요. 반면 App Store와 Google Play 인앱 결제를 이용할 경우에는 할인 적용이 불가능합니다.



이러한 결제 방식은 인앱(in-app) 판매 수익의 30%를 Apple과 Google에 수수료의 형태로 납부하는 것을 우회하기 위해 Epic이 새롭게 추가한 것인데요. Epic은 해당 소식을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하며, Apple과 Google에서 수수료를 낮추면 가격 할인 혜택을 기존의 App Store와 Google Play 결제에도 적용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한 Fortnite측은 Amazon, Grubhub, Nike SNKRS와 같은 다른 수많은 앱들의 경우 이미 Apple로부터 승인을 받아 iOS 인앱 결제를 거치지 않는 direct payment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며, 이는 안전한 결제 방식일 뿐더러 모든 앱들에게 똑같이 적용되어야 한다고 언급했습니다.



소식을 접한 Apple은 App Store에서 Epic Games를 즉각적으로 중지시켰습니다. 이에, Epic Games는 Apple이 미국의 반독점법을 위반했다며 캘리포니아주 북부 지방법원에 소송을 제기했고, 모바일 앱 유통에서 공정한 경쟁을 위한(allow fair competition) 금지명령 구제를 요구했습니다.



이와 동시에, 1984년 Apple의 초창기 컴퓨터 Macintosh의 광고 영상을 패러디한 Nineteen Eighty-Fortnite 영상을 공개하며, Apple 조롱하기에 나섰는데요. 영상에는 Apple로 대변되는 사과 모양 얼굴의 남성이 거대한 스크린에 등장해 “수년 동안 그들은 우리에게 자신들의 노래, 노동, 꿈을 갖다 받쳤다. 그 대신, 우리는 찬사, 이익, 통제력을 가지게 되었다.”고 이야기합니다. 이후 한 여성이 등장해 Fortnite의 아이템인 곡괭이를 스크린에 던지고, 스크린이 깨지자 싸움에 동참해달라는 문구와 함께 #FreeFortnite라는 해시태그가 등장합니다. 해당 영상은 현재 127만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서비스 다운로드를 중지시킨 Apple은 성명을 통해 입장을 전했는데요. Epic Games가 디지털 상품 및 서비스를 제공하는 모든 개발자에게 평등하게 적용되고, 유저의 보안을 유지하기 위해 만들어진 App Store의 가이드라인을 어기는 유감스러운 조치를(unfortunate step) 취했다고 언급했습니다.



2시간 후, Google 또한 모든 개발자들을 공평하게 대우하고, 사용자들의 보안을 지키기 위해 일관된 정책을 유지하고 있다며, 해당 정책을 어긴 Fortnite를 Play store에서 중단하겠다고 발표했는데요. Apple, Google 두 업체 모두 Epic과 관련 사안을 논의할 수 있는 기회를 환영하며, 앱 스토어에 Fortnite를 다시 복귀시킬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도 덧붙였습니다. 이에 Epic Games는 Apple과 같은 이유로 Google을 대상으로도 소송을 제기하였습니다.



Epic의 CEO인 Tim Sweeney는 모바일 앱 스토어의 운영 정책에 대해서 오랫동안 불만을 토로해왔습니다. 이에, 수수료 정책을 우회하여 서드 파티 소프트웨어로 Android 사용자들에게 Fortnite를 제공하기도 했으나, ‘악성 앱’으로 규정되어 유저들에게 경고 메시지가 뜨면서, 18개월 만인 올해 4월 Google Play Store에 정식으로 서비스를 런칭하기도 했습니다.



Apple의 경우 최근 앱 스토어의 운영방식과, 일명 '애플세'로 불리는 고액의 수수료 때문에 비판받고 있을 뿐 아니라, 경쟁자 업체들에게만 불리한 방식으로 가이드라인을 적용한다며 강도 높은 비난을 지속적으로 받아오고 있는데요. 일례로, Apple은 최근 Amazon Prime Video에 ‘애플세’를 면제해 주며 문제가 되었으며, 반독점 청문회에서는 2016년 Prime Video 섭스크립션의 수수료를 30%에서 15%로 이미 낮춰준 바 있다는 사실이 공개되며 가이드라인을 차등적으로 적용한다는 비판을 사기도 했습니다.



또한, Apple은 App Store 가이드라인을 근거로 Xbox Game Pass, Google Stadia와 같은 게임 섭스크립션 서비스와 Facebook Gaming 등 mini game을 제공하는 플랫폼을 App Store에서 금지시키기도 했는데요. 많은 언론들은 이와 관련해 Apple이 자사 게임 매출을 보호하기 위해 이같은 조치를 취했다고 의심하였습니다. Sweeney CEO 역시 Apple이 사이버 공간을 불법화(outlawed the metaverse)시켰다며 강하게 반발한 바 있습니다.



한편, Venture Beat는 Sensor Tower의 통계를 인용하며, 최근 30일 Fortnite의 설치 건수가 240만에 달했으며, App Store에서 4,340만 달러 규모의 지출이 발생했다고 했는데요. 현재까지 Fortnite의 누적 설치 건수는 1억 3,320만에 달했으며 App Store 내에서만 12억 달러 규모의 지출이 발생했다고 덧붙이며, 이번 싸움의 위험 요소가 크다고(lot at stake in this battle) 언급했습니다.



 



함께보기



 



출처: The Verge12, 3, 4, 5, Venture Beat, Business Insider



이미지 출처 : Epic Games



 

함께보면 좋은 기사

Epic Games, Apple과 Google의 수수료 정책에 전면적으로 반기



Fortnite의 제작사 Epic Games는 Apple과 Google에서 부과하는 수수료 정책에 전면적으로 반기를 들었습니다. 13일 Epic은 Fortnite mega drop을 공개하며 게임 내에서 사용되는 화폐인 V-Bucks 및 유료 상품에 최대 20%의 영구적 할인 혜택을 제공하겠다고 발표하였습니다.



PC 및 콘솔에서는 바로 할인이 자동 적용되고, 모바일 앱을 사용하는 유저들은 앱 내에서 Epic direct payment를 선택해 PayPal이나 신용카드를 통해 결제를 하는 경우에만 할인을 적용받을 수 있는데요. 반면 App Store와 Google Play 인앱 결제를 이용할 경우에는 할인 적용이 불가능합니다.



이러한 결제 방식은 인앱(in-app) 판매 수익의 30%를 Apple과 Google에 수수료의 형태로 납부하는 것을 우회하기 위해 Epic이 새롭게 추가한 것인데요. Epic은 해당 소식을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하며, Apple과 Google에서 수수료를 낮추면 가격 할인 혜택을 기존의 App Store와 Google Play 결제에도 적용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한 Fortnite측은 Amazon, Grubhub, Nike SNKRS와 같은 다른 수많은 앱들의 경우 이미 Apple로부터 승인을 받아 iOS 인앱 결제를 거치지 않는 direct payment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며, 이는 안전한 결제 방식일 뿐더러 모든 앱들에게 똑같이 적용되어야 한다고 언급했습니다.



소식을 접한 Apple은 App Store에서 Epic Games를 즉각적으로 중지시켰습니다. 이에, Epic Games는 Apple이 미국의 반독점법을 위반했다며 캘리포니아주 북부 지방법원에 소송을 제기했고, 모바일 앱 유통에서 공정한 경쟁을 위한(allow fair competition) 금지명령 구제를 요구했습니다.



이와 동시에, 1984년 Apple의 초창기 컴퓨터 Macintosh의 광고 영상을 패러디한 Nineteen Eighty-Fortnite 영상을 공개하며, Apple 조롱하기에 나섰는데요. 영상에는 Apple로 대변되는 사과 모양 얼굴의 남성이 거대한 스크린에 등장해 “수년 동안 그들은 우리에게 자신들의 노래, 노동, 꿈을 갖다 받쳤다. 그 대신, 우리는 찬사, 이익, 통제력을 가지게 되었다.”고 이야기합니다. 이후 한 여성이 등장해 Fortnite의 아이템인 곡괭이를 스크린에 던지고, 스크린이 깨지자 싸움에 동참해달라는 문구와 함께 #FreeFortnite라는 해시태그가 등장합니다. 해당 영상은 현재 127만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서비스 다운로드를 중지시킨 Apple은 성명을 통해 입장을 전했는데요. Epic Games가 디지털 상품 및 서비스를 제공하는 모든 개발자에게 평등하게 적용되고, 유저의 보안을 유지하기 위해 만들어진 App Store의 가이드라인을 어기는 유감스러운 조치를(unfortunate step) 취했다고 언급했습니다.



2시간 후, Google 또한 모든 개발자들을 공평하게 대우하고, 사용자들의 보안을 지키기 위해 일관된 정책을 유지하고 있다며, 해당 정책을 어긴 Fortnite를 Play store에서 중단하겠다고 발표했는데요. Apple, Google 두 업체 모두 Epic과 관련 사안을 논의할 수 있는 기회를 환영하며, 앱 스토어에 Fortnite를 다시 복귀시킬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도 덧붙였습니다. 이에 Epic Games는 Apple과 같은 이유로 Google을 대상으로도 소송을 제기하였습니다.



Epic의 CEO인 Tim Sweeney는 모바일 앱 스토어의 운영 정책에 대해서 오랫동안 불만을 토로해왔습니다. 이에, 수수료 정책을 우회하여 서드 파티 소프트웨어로 Android 사용자들에게 Fortnite를 제공하기도 했으나, ‘악성 앱’으로 규정되어 유저들에게 경고 메시지가 뜨면서, 18개월 만인 올해 4월 Google Play Store에 정식으로 서비스를 런칭하기도 했습니다.



Apple의 경우 최근 앱 스토어의 운영방식과, 일명 '애플세'로 불리는 고액의 수수료 때문에 비판받고 있을 뿐 아니라, 경쟁자 업체들에게만 불리한 방식으로 가이드라인을 적용한다며 강도 높은 비난을 지속적으로 받아오고 있는데요. 일례로, Apple은 최근 Amazon Prime Video에 ‘애플세’를 면제해 주며 문제가 되었으며, 반독점 청문회에서는 2016년 Prime Video 섭스크립션의 수수료를 30%에서 15%로 이미 낮춰준 바 있다는 사실이 공개되며 가이드라인을 차등적으로 적용한다는 비판을 사기도 했습니다.



또한, Apple은 App Store 가이드라인을 근거로 Xbox Game Pass, Google Stadia와 같은 게임 섭스크립션 서비스와 Facebook Gaming 등 mini game을 제공하는 플랫폼을 App Store에서 금지시키기도 했는데요. 많은 언론들은 이와 관련해 Apple이 자사 게임 매출을 보호하기 위해 이같은 조치를 취했다고 의심하였습니다. Sweeney CEO 역시 Apple이 사이버 공간을 불법화(outlawed the metaverse)시켰다며 강하게 반발한 바 있습니다.



한편, Venture Beat는 Sensor Tower의 통계를 인용하며, 최근 30일 Fortnite의 설치 건수가 240만에 달했으며, App Store에서 4,340만 달러 규모의 지출이 발생했다고 했는데요. 현재까지 Fortnite의 누적 설치 건수는 1억 3,320만에 달했으며 App Store 내에서만 12억 달러 규모의 지출이 발생했다고 덧붙이며, 이번 싸움의 위험 요소가 크다고(lot at stake in this battle) 언급했습니다.



 



함께보기



 



출처: The Verge12, 3, 4, 5, Venture Beat, Business Insider



이미지 출처 : Epic Games



 

함께보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