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터 라벨링 스타트업 Scale AI, 1억 5,500만 달러 투자를 유치



설립된지 4년된 데이터 라벨링(data labeling) 스타트업인 Scale AI가 1억 5,500만 달러 투자를 유치했습니다. Tiger Global이 이끄는 이번 투자 라운드를 통해, Scale AI의 기업가치는 포스트머니 기준 35억 달러 이상이 되었습니다.

Scale AI는 머신러닝 알고리즘을 구축하고자 하는 기업들이 이미지, 텍스트, 음성, 비디오 데이터에 사람들이 레이블을 지정하는 데에 소프트웨어와 인력을 활용하도록 하는 "비주얼 데이터 라벨링 플랫폼(visual data labeling platform)"을 개발했습니다.

또한 Scale의 CEO이자 공동설립자인 Alexandr WangScale는 자사가 손익분기점(break even)에 이르렀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투자금을 활용해 새로운 시장으로의 확장과 직원 채용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Scale의 현재 직원 규모는 200명 수준인데 내년 말까지 350명 수준으로 확대할 계획으로, 여기에는 데이터 레이블을 지정하는 수만명의 계약 직워늘은 포함되어 있지 않다고 합니다.

Scale은 자율주행 업체들에 머신러닝 모델을 훈련하고 로보택시, 자율주행 트럭, 자동화 로봇을 배포하는데에 필요한 라벨링된 데이터를 공급하는 것으로 시작되었다고 합니다. 이에 전통적인 오토메이커인 General Motors, Toyota 및 칩사업자 Nvidia는 물론, Nuro, Zoox 등 자율주행 스타트업이 Scale 플랫폼을 사용했는데요. 최근에는 고객군이 정부, 이커머스, 엔터프라이즈 자동화 및 로보틱스 영역으로 확대되어, Airbnb, OpenAI, DoorDash, Pinterest 등도 고객사로 확보했다고 합니다.

한편 Scale 측은 data labeler 이상으로 진화/성장할 준비 중으로, 올 초 "머신러닝 데이터셋의 Google Photo"로 묘사한 AI 개발 플랫폼 Nucleus를 조용히 런칭했다고 전했습니다.

Nucleus는 고객사에 방대한 데이터셋을 구성/큐레이팅/관리하는 방법을 제공하여, 기업에서 모델을 테스트하고 성능을 측정하도록 하는 수단을 제공한다고 합니다. 자사의 이러한 계획은 Nucleus를, 더 많은 기업들이 AI를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통합 플랫폼(fully integrated platform)으로 구축하고자 함입니다. (Nucleus에 대한 지원을 위해 Helia라는 스타트업을 인수하기도 했습니다.)

경쟁 서비스로는 호주의 데이터 라벨링 스타트업 Appen, Amazon의 Mechanical Turk 등이 있습니다.

 

함께 보기


 

출처: TechCrunch, CNBC

이미지 출처: Scale AI

함께보면 좋은 기사

데이터 라벨링 스타트업 Scale AI, 1억 5,500만 달러 투자를 유치



설립된지 4년된 데이터 라벨링(data labeling) 스타트업인 Scale AI가 1억 5,500만 달러 투자를 유치했습니다. Tiger Global이 이끄는 이번 투자 라운드를 통해, Scale AI의 기업가치는 포스트머니 기준 35억 달러 이상이 되었습니다.

Scale AI는 머신러닝 알고리즘을 구축하고자 하는 기업들이 이미지, 텍스트, 음성, 비디오 데이터에 사람들이 레이블을 지정하는 데에 소프트웨어와 인력을 활용하도록 하는 "비주얼 데이터 라벨링 플랫폼(visual data labeling platform)"을 개발했습니다.

또한 Scale의 CEO이자 공동설립자인 Alexandr WangScale는 자사가 손익분기점(break even)에 이르렀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투자금을 활용해 새로운 시장으로의 확장과 직원 채용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Scale의 현재 직원 규모는 200명 수준인데 내년 말까지 350명 수준으로 확대할 계획으로, 여기에는 데이터 레이블을 지정하는 수만명의 계약 직워늘은 포함되어 있지 않다고 합니다.

Scale은 자율주행 업체들에 머신러닝 모델을 훈련하고 로보택시, 자율주행 트럭, 자동화 로봇을 배포하는데에 필요한 라벨링된 데이터를 공급하는 것으로 시작되었다고 합니다. 이에 전통적인 오토메이커인 General Motors, Toyota 및 칩사업자 Nvidia는 물론, Nuro, Zoox 등 자율주행 스타트업이 Scale 플랫폼을 사용했는데요. 최근에는 고객군이 정부, 이커머스, 엔터프라이즈 자동화 및 로보틱스 영역으로 확대되어, Airbnb, OpenAI, DoorDash, Pinterest 등도 고객사로 확보했다고 합니다.

한편 Scale 측은 data labeler 이상으로 진화/성장할 준비 중으로, 올 초 "머신러닝 데이터셋의 Google Photo"로 묘사한 AI 개발 플랫폼 Nucleus를 조용히 런칭했다고 전했습니다.

Nucleus는 고객사에 방대한 데이터셋을 구성/큐레이팅/관리하는 방법을 제공하여, 기업에서 모델을 테스트하고 성능을 측정하도록 하는 수단을 제공한다고 합니다. 자사의 이러한 계획은 Nucleus를, 더 많은 기업들이 AI를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통합 플랫폼(fully integrated platform)으로 구축하고자 함입니다. (Nucleus에 대한 지원을 위해 Helia라는 스타트업을 인수하기도 했습니다.)

경쟁 서비스로는 호주의 데이터 라벨링 스타트업 Appen, Amazon의 Mechanical Turk 등이 있습니다.

 

함께 보기


 

출처: TechCrunch, CNBC

이미지 출처: Scale AI

함께보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