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uters, 동남아의 Grab이 올해 미국에서 IPO하는 것을 고려 중이라고 보도


Reuters가 관계자를 인용해 보도한 바에 의하면, 동남아시아의 차량 호출/푸드 딜리버리 거대 사업자인 Grab이 올해 미국에서 IPO하는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고 합니다. IPO를 통해 최소 20억 달러를 조달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이는데, 이는 동남아 기업이 제공하는 최대 규모의 해외 주식이 될 것이라고 합니다.


해당 관계자가 시장 상황이 좋고 Grab 사업이 이전보다 잘되고 있어 주식시장에서도 잘 작동할 것이라고 전한 가운데, 주식 발행 규모 및 시기를 포함한 구체적인 계획은 아직 확정된 게 없다고 합니다. Grab 측 역시 IPO 가능성에 대한 언급은 하지 않았습니다.


싱가포르에 본사를 둔 Grab은 SoftBank Group Corp, Mitsubishi UFJ Financial Group 등을 투자사로 보유하고 있으며, 지난 2012년 말레이시아에서 차량 호출 서비스에서 시작되었지만 빠르게 확장해, 현재 동남아의 가장 기업가치가 높은 기업(160억 달러 이상)으로 성장했습니다.


한편 Grab은 금융 서비스도 제공하고 최근에 싱가포르에서 디지털 은행 라이센스(digital bank licence)를 취득한 바 있으며, 이번 달에 그룹의 수익이 팬데믹 이전 수준 이상으로 회복되었다고 밝혔습니다.

 

함께 보기

 

출처: Reuters

이미지 출처: Grab


함께보면 좋은 기사

Reuters, 동남아의 Grab이 올해 미국에서 IPO하는 것을 고려 중이라고 보도


Reuters가 관계자를 인용해 보도한 바에 의하면, 동남아시아의 차량 호출/푸드 딜리버리 거대 사업자인 Grab이 올해 미국에서 IPO하는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고 합니다. IPO를 통해 최소 20억 달러를 조달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이는데, 이는 동남아 기업이 제공하는 최대 규모의 해외 주식이 될 것이라고 합니다.


해당 관계자가 시장 상황이 좋고 Grab 사업이 이전보다 잘되고 있어 주식시장에서도 잘 작동할 것이라고 전한 가운데, 주식 발행 규모 및 시기를 포함한 구체적인 계획은 아직 확정된 게 없다고 합니다. Grab 측 역시 IPO 가능성에 대한 언급은 하지 않았습니다.


싱가포르에 본사를 둔 Grab은 SoftBank Group Corp, Mitsubishi UFJ Financial Group 등을 투자사로 보유하고 있으며, 지난 2012년 말레이시아에서 차량 호출 서비스에서 시작되었지만 빠르게 확장해, 현재 동남아의 가장 기업가치가 높은 기업(160억 달러 이상)으로 성장했습니다.


한편 Grab은 금융 서비스도 제공하고 최근에 싱가포르에서 디지털 은행 라이센스(digital bank licence)를 취득한 바 있으며, 이번 달에 그룹의 수익이 팬데믹 이전 수준 이상으로 회복되었다고 밝혔습니다.

 

함께 보기

 

출처: Reuters

이미지 출처: Grab


함께보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