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bileye, 자율주행 셔틀 개발을 위해 Lohr, Transdev와 파트너십 체결


Intel의 자회사인 Mobileye가 Transdev ATS 그리고 Lohr Group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자율주행 교통 서비스를 개발하고 상용화할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파트너십의 일환으로, 향후 몇 년 간 Transdev와 Lohr는 Mobileye의 무인 주행 시스템을 Lohr의 16인승의 전기 셔틀 버스인 i-Cristal 셔틀버스(시간당 최대 31마일로 주행 가능)에 탑재하는 것에 집중할 예정인데요. 프랑스와 이스라엘에서 가장 먼저 테스트를 진행할 예정이며, 2023년에는 대중교통 네트워크에 자율 주행 i-Cristal 셔틀을 배치할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Mobileye는 Intel이 2017년 153억 달러에 인수 한 업체로, 현재 두개의 독립적인 자율 주행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도쿄, 상하이, 파리, 그리고 (규제 문제가 해결될 경우) 뉴욕에서 자율주행 기술을 테스트할 계획이라고 발표하기도 했는데요. 이와 더불어, 대형 세미 트레일러 뒤에 오토바이가
 있는 상황과 같이, 근거리에 강력한(strong) 타겟이 있는 상황에서도 원거리에 있는 약한 타겟(weak)을 감지할 수 있는 레이더 및 라이다 센서 기술을 프리뷰 형식으로 선보이기도 했습니다. Mobileye는 2022년까지 100개의 로보택시를 3개의 주요 도시에 배치 하고, 2025년에는 5,000달러 이하의 자율주행 시스템을 공급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함께보기


출처:  Mobileye , VentureBeat

이미지 출처: Intel


함께보면 좋은 기사

Mobileye, 자율주행 셔틀 개발을 위해 Lohr, Transdev와 파트너십 체결


Intel의 자회사인 Mobileye가 Transdev ATS 그리고 Lohr Group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자율주행 교통 서비스를 개발하고 상용화할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파트너십의 일환으로, 향후 몇 년 간 Transdev와 Lohr는 Mobileye의 무인 주행 시스템을 Lohr의 16인승의 전기 셔틀 버스인 i-Cristal 셔틀버스(시간당 최대 31마일로 주행 가능)에 탑재하는 것에 집중할 예정인데요. 프랑스와 이스라엘에서 가장 먼저 테스트를 진행할 예정이며, 2023년에는 대중교통 네트워크에 자율 주행 i-Cristal 셔틀을 배치할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Mobileye는 Intel이 2017년 153억 달러에 인수 한 업체로, 현재 두개의 독립적인 자율 주행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도쿄, 상하이, 파리, 그리고 (규제 문제가 해결될 경우) 뉴욕에서 자율주행 기술을 테스트할 계획이라고 발표하기도 했는데요. 이와 더불어, 대형 세미 트레일러 뒤에 오토바이가
 있는 상황과 같이, 근거리에 강력한(strong) 타겟이 있는 상황에서도 원거리에 있는 약한 타겟(weak)을 감지할 수 있는 레이더 및 라이다 센서 기술을 프리뷰 형식으로 선보이기도 했습니다. Mobileye는 2022년까지 100개의 로보택시를 3개의 주요 도시에 배치 하고, 2025년에는 5,000달러 이하의 자율주행 시스템을 공급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함께보기


출처:  Mobileye , VentureBeat

이미지 출처: Intel


함께보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