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M, MIT 스핀아웃 기업인 SolidEnergy Systems와 새로운 배터리 파트너쉽 체결


General Motors가 MIT 스핀아웃 기업인 SolidEnergy Systems와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양사의 제휴는 향후 기술 비용을 60%까지 절감시켜 줄 것으로 예상되는 차세대 전기차 배터리의 공동 개발을 위한 것입니다.

MIT 졸업생인 Qichao Hu가 설립한, 싱가포르에 기반을 두고 있는 SolidEnergy Systems는 리튬이온 배터리 내의 에너지 밀도 향상에 주력해 온 기업입니다. SolidEnergy Systems는 전기차의 주행거리는 늘리면서, 동시에 배터리 크기를 줄일 수 있는 새로운 배터리 화학 기술에 초점을 두고 있는데, 이는 결과적으로 차량의 비용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새로운 배터리는 오늘날 전기차에서 사용하는 리튬 이온 대신 리튬 금속(lithium metal)을 사용하는데, 이 전환은 배터리의 화학적인 성질을 변경시켜 비슷한 크기의 배터리에서 더 높은 에너지 밀도와 더 긴 주행거리를 가능하게 하거나, 동일한 주행거리를 더 작은 배터리로 가능하게 합니다.

해당 거래의 일환으로 양사는 2023년까지 고용량의 양산 직전(Pre Production) 배터리 생산을 목표로, 매사추세스 주의 워번(woburn)에 프로토타입 생산 라인을 구축할 계획입니다.

한편 GM의 VC 조직은 지난 2015년 SolidEnergy Systems에 투자를 진행했던 이력이 있는데요. SolidEnergy Systems는 GM 이외에도 SK홀딩스, Temasek, Tianqi Lithium, Applied Materials, Vertex, Shanghai Auto 등을 투자사로 확보하고 있습니다.


함께 보기


출처: CNBC

이미지 출처: SolidEnergy Systems


함께보면 좋은 기사

GM, MIT 스핀아웃 기업인 SolidEnergy Systems와 새로운 배터리 파트너쉽 체결


General Motors가 MIT 스핀아웃 기업인 SolidEnergy Systems와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양사의 제휴는 향후 기술 비용을 60%까지 절감시켜 줄 것으로 예상되는 차세대 전기차 배터리의 공동 개발을 위한 것입니다.

MIT 졸업생인 Qichao Hu가 설립한, 싱가포르에 기반을 두고 있는 SolidEnergy Systems는 리튬이온 배터리 내의 에너지 밀도 향상에 주력해 온 기업입니다. SolidEnergy Systems는 전기차의 주행거리는 늘리면서, 동시에 배터리 크기를 줄일 수 있는 새로운 배터리 화학 기술에 초점을 두고 있는데, 이는 결과적으로 차량의 비용을 낮추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새로운 배터리는 오늘날 전기차에서 사용하는 리튬 이온 대신 리튬 금속(lithium metal)을 사용하는데, 이 전환은 배터리의 화학적인 성질을 변경시켜 비슷한 크기의 배터리에서 더 높은 에너지 밀도와 더 긴 주행거리를 가능하게 하거나, 동일한 주행거리를 더 작은 배터리로 가능하게 합니다.

해당 거래의 일환으로 양사는 2023년까지 고용량의 양산 직전(Pre Production) 배터리 생산을 목표로, 매사추세스 주의 워번(woburn)에 프로토타입 생산 라인을 구축할 계획입니다.

한편 GM의 VC 조직은 지난 2015년 SolidEnergy Systems에 투자를 진행했던 이력이 있는데요. SolidEnergy Systems는 GM 이외에도 SK홀딩스, Temasek, Tianqi Lithium, Applied Materials, Vertex, Shanghai Auto 등을 투자사로 확보하고 있습니다.


함께 보기


출처: CNBC

이미지 출처: SolidEnergy Systems


함께보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