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료 뉴스레터 스타트업인 Substack, 6,500만 달러 투자 유치


유료 뉴스레터 스타트업인 Substack이 6,500만 달러의 Series B 라운드 투자를 유치했습니다. 기존 투자사인 Andreessen Horowitz가 이번 투자 역시 리드했다고 합니다.


Substack은 작가(writer)들에 유료 이메일 뉴스레터를 발행하고 수익의 대부분을 writer가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플랫폼을 제공해 왔습니다. 또한 최근 인기가 급증했는데, Substack의 가장 잘 알려진 작가로는 자신의 사업을 영위하려는 전문 저널리스트였으며, 자신의 전문성을 위한 출구로서 Substack을 이용했다고 합니다.


그럼에도 최근 Substack은 상대적으로 느슨한(loose) 콘텐츠 관리 정책, 작가들이 미니 출판물을 지원하기 위해 1년동안 자금을 지원하는 Substack Pro 프로그램이 가진 불투명성 등으로 인해 논란을 빚은 바 있습니다.


한편 Facebook, Twitter가 자체 뉴스레터 플랫폼을 구축하고 경쟁 스타트업인 Pico, Ghost 등이 유사한 서비스를 제공함에 따라 유료 미디어(paid-media) 영역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함께 보기



출처: Axios, TechCrunch

이미지 출처: Substack

함께보면 좋은 기사

유료 뉴스레터 스타트업인 Substack, 6,500만 달러 투자 유치


유료 뉴스레터 스타트업인 Substack이 6,500만 달러의 Series B 라운드 투자를 유치했습니다. 기존 투자사인 Andreessen Horowitz가 이번 투자 역시 리드했다고 합니다.


Substack은 작가(writer)들에 유료 이메일 뉴스레터를 발행하고 수익의 대부분을 writer가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플랫폼을 제공해 왔습니다. 또한 최근 인기가 급증했는데, Substack의 가장 잘 알려진 작가로는 자신의 사업을 영위하려는 전문 저널리스트였으며, 자신의 전문성을 위한 출구로서 Substack을 이용했다고 합니다.


그럼에도 최근 Substack은 상대적으로 느슨한(loose) 콘텐츠 관리 정책, 작가들이 미니 출판물을 지원하기 위해 1년동안 자금을 지원하는 Substack Pro 프로그램이 가진 불투명성 등으로 인해 논란을 빚은 바 있습니다.


한편 Facebook, Twitter가 자체 뉴스레터 플랫폼을 구축하고 경쟁 스타트업인 Pico, Ghost 등이 유사한 서비스를 제공함에 따라 유료 미디어(paid-media) 영역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함께 보기



출처: Axios, TechCrunch

이미지 출처: Substack

함께보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