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ldman Sachs, 부유층 대상으로 비트코인 투자 상품 출시 예정


CNBC는 어제(31일) 독점보도를 통해, Goldman Sachs가 비트코인 및 기타 디지털 자산을 고객들에게 투자 상품으로 제공하기 시작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최근 프라이빗 자산관리(PWM, Private Wealth Management) 부서의 디지털 자산 글로벌 팀을 이끌게 된 Mary Rich는 해당 투자 상품을 올해 2분기에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CNBC와의 인터뷰 자리에서 그녀는 "인플레이션 리스크를 헷지하기 위해 비트코인을 고려하고 있는 고객들이 매우 많다"며, "비트코인 현물, 파생상품, 혹은 전통적인 간접투자 등 풀 스펙트럼(full spectrum)의 서비스 제공을 고려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Goldman Sachs의 PWM은 최소 2,500만 달러의 투자 금액을 보유하고 있는 개인, 가족 등 최상위 부유층을 대상으로 하는 금융 서비스입니다.


한편, Morgan Stanley 측도 비트코인을 포함한 암호화폐를 투자 제공 서비스로 고려해왔으며, 올해 4월부터는 비트코인 펀드 상품을 제공하기 시작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는데요. CNBC는 대표적인 글로벌 투자은행 Goldman Sachs와 Morgan Stanley가 '디지털 자산에 관심이 많은 억만장자'와 '디지털 화폐 수호론자'과 같은 신생 자산가(nascent asset class)들에게 접근할 수 있게 되었다고 설명합니다. 


현재 Goldman Sachs는 해당 상품 출시와 관련해 증권거래위원회(SEC)와 뉴욕금융당국(New York Department of Financial Services)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함께보기


출처: CNBC

이미지 출처: Goldman Sachs

함께보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