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erizon, 5G VR 콘텐츠 개발을 위해 Dreamscape Immersive과 파트너십 체결


Verizon이 5G VR 콘텐츠 개발을 위해 VR 엔터테인먼트 업체 Dreamscape Immersive와 파트너십을 체결했습니다. 


파트너십의 목적은 5G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엔터테인먼트, 게임, 교육용 경험 등의 VR 콘텐츠를 개발하는 것으로, 양사는 그 외에도 MEC(mobile edge compute) 기술의 혁신과 엔터프라이즈, 공공, 교육 및 엔터테인먼트 영역의 VR 애플리케이션 개발을 위해서도 협력할 예정입니다. Verizon은 이번 파트너십의 일환으로 Dreamscape Immersive의 지분 일부를 취득하게 됩니다. 


Verizon은 우선 다양한 교육 단계 및 환경을 고려한 VR 교육 경험을 개발하기 위해 Dreamscape Immersive과 Arizona State University 간의 파트너십 프로젝트인 Dreamscape Learn과 5G innovation lab을 공동 설립할 예정입니다. 또한 Dreamscape Immersive과 Verizon은 5G 및 MEC 기반 VR 교육 애플리케이션 전용 이노베이션 랩도 공동 설립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교육 외의 영역에서는 정부 및 특화된 전문영역 학습을 위한 아바타 기반 가상 트레이닝 및 시뮬레이션 경험을 공동 개발하여 판매할 계획입니다. 이들 경험의 경우 Verizon의 5G 기술과 Dreamscape Immersive의 랜더링 및 트래킹 기능을 활용한 ADEPT (Avatar Driven Educational and Practical Training)을 기반으로 개발될 예정입니다. 


Dreamscape Immersive는 할리우드의 스토리텔링과 고유의 full-body tracking 기술을 접목하여 대규모의 사용자들이 레이턴시 없이 서로 인터랙션할 수 있도로 하는데 특화된 VR 업체로,  WarnerMedia, Viacom, AMC 등의 엔터테인먼트 빅 플레이어 뿐 아니라, 영화감독 Steven Spielberg과 작곡가 Hans Zimmer 등으로부터도 투자를 유치한 바 있습니다. 


Verizon의 경우 5G의 핵심 Use case로 VR/AR에 집중 투자하고 있는 중으로, 2019년 10월 VR/AR 스타트업인 Jaunt XR의 소프트웨어 기술과 기타 자산을 인수하였으며 같은해 11월에는 Snapchat의 운영사 Snap과 5G 기반 AR 개발을 위해 파트너십을 체결하였습니다. 올해 1월에도 Unity와 5G MEC기술 기반의 3D 앱 개발 툴을 제공하기 위한 파트너십을 발표하는 등, 관련 투자를 이어가는 중으로, 올해 CES에서는 키노트 스피치를 통해 VR 가상 콘서트를 선보이기도 했습니다. 


함께 보기: 

출처: Venture Beat

이미지 출처: Dreamscape Immersive

함께보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