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로그램 AR 내비게이션 업체 WayRay, SPAC 합병 상장 고려중


Porsche와 Alibaba Group이 투자한 차량용 홀로그래픽 디스플레이 업체 WayRay가 SPAC(기업인수목적회사) 합병을 통해 상장을 고려 중인 것으로 보도되었습니다. Bloomberg가 인용한 익명의 관계자에 따르면, WayRay는 고문들과 함께 합병할 SPAC을 물색 중이며, 이 과정에서 20억 달러의 기업가치를 인정받을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합니다. 


WayRay는 자동차용 홀로그래픽 AR 소프트웨어 및 하드웨어를 개발하고 있는 스위스의 스타트업입니다. 내비게이션, 운전자 보조 시스템, 가상 대시보드 등에 자사가 개발한 기술을 활용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는데요. 2012년 설립 이래로 1억 달러 이상의 투자금을 유치해왔으며, 투자사로는 현대차와 Porsche, Alibaba, China Merchants Capital 등이 있습니다. 


한편, 올해에만 벌써 300개가 넘는 SPAC이 상장을 통해 1,034억 달러를 조달했습니다. 특히, SPAC 합병을 통해 상장을 하는 방식은 배터리 공급 업체부터 전기트럭 제조업체들까지 자동차 업계 스타트업들이 최근 많이 선택한 방법인데요. Bloomberg는 비록 올해 규제단속의 강화로 SPAC 열풍이 지난해보다 사그러들었지만, 여전히 피인수기업을 물색하고 있는 업체들이 많다고 전했습니다.


함께보기


출처: Bloomberg

이미지 출처: WayRay

함께보면 좋은 기사

홀로그램 AR 내비게이션 업체 WayRay, SPAC 합병 상장 고려중


Porsche와 Alibaba Group이 투자한 차량용 홀로그래픽 디스플레이 업체 WayRay가 SPAC(기업인수목적회사) 합병을 통해 상장을 고려 중인 것으로 보도되었습니다. Bloomberg가 인용한 익명의 관계자에 따르면, WayRay는 고문들과 함께 합병할 SPAC을 물색 중이며, 이 과정에서 20억 달러의 기업가치를 인정받을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합니다. 


WayRay는 자동차용 홀로그래픽 AR 소프트웨어 및 하드웨어를 개발하고 있는 스위스의 스타트업입니다. 내비게이션, 운전자 보조 시스템, 가상 대시보드 등에 자사가 개발한 기술을 활용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는데요. 2012년 설립 이래로 1억 달러 이상의 투자금을 유치해왔으며, 투자사로는 현대차와 Porsche, Alibaba, China Merchants Capital 등이 있습니다. 


한편, 올해에만 벌써 300개가 넘는 SPAC이 상장을 통해 1,034억 달러를 조달했습니다. 특히, SPAC 합병을 통해 상장을 하는 방식은 배터리 공급 업체부터 전기트럭 제조업체들까지 자동차 업계 스타트업들이 최근 많이 선택한 방법인데요. Bloomberg는 비록 올해 규제단속의 강화로 SPAC 열풍이 지난해보다 사그러들었지만, 여전히 피인수기업을 물색하고 있는 업체들이 많다고 전했습니다.


함께보기


출처: Bloomberg

이미지 출처: WayRay

함께보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