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yft 1분기 실적발표, 팬데믹 회복 징후 보이며 실적발표 이후 주가 상승


Lyft가 4일(현지 시각) 1분기 실적을 발표하며, 팬데믹 회복의 징후를 보여주었습니다. 이로 인해 실적발표 이후 Lyft 주식은 시간 외 거래에서 7% 상승했습니다. 


먼저 매출은 Refinitiv 추정치인 5억 5,870만 달러를 상회하는 6억 900만 달러를 기록했으며, EPS는 Refinitiv 추정치인 53센트를 하회하는 35센트를 기록했습니다.


코로나 팬데믹이 1년 전 시작되고 이동이 심각하게 제한되었기 때문에 연간 수치를 비교하기가 어려운데요. 예를 들어 매출은 전년동기대비로는 36% 감소했지만 직전분기대비로는 7% 증가했기 때문입니다.


순손실은 4억 2,730만 달러로 전년동기의 3억 9,810만 달러에서 증가했으며, 조정 EBITDA 기준 손실액은 7,300만 달러로 최근 전망치인 6,200만 달러보다 개선되었다고 밝혔습니다.


Lyft 측은 올해 3분기까지 조정 EBITDA 기준으로 플러스 수익에 도달할 것이라고 예측했는데, 원래는 연말까지 해당 목표를 달성할 계획이었으나 당겨진 것입니다.


지난주에 Lyft는 자사 자율주행 사업부를 Toyota 자회사인 Woven Planet에 현금 5억 5,000만 달러에 매각했는데, 이 역시 수익 향상을 위한 일정을 앞당기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합니다. 


함께 보기


출처: CNBC

이미지 출처: Lyft


함께보면 좋은 기사

Lyft 1분기 실적발표, 팬데믹 회복 징후 보이며 실적발표 이후 주가 상승


Lyft가 4일(현지 시각) 1분기 실적을 발표하며, 팬데믹 회복의 징후를 보여주었습니다. 이로 인해 실적발표 이후 Lyft 주식은 시간 외 거래에서 7% 상승했습니다. 


먼저 매출은 Refinitiv 추정치인 5억 5,870만 달러를 상회하는 6억 900만 달러를 기록했으며, EPS는 Refinitiv 추정치인 53센트를 하회하는 35센트를 기록했습니다.


코로나 팬데믹이 1년 전 시작되고 이동이 심각하게 제한되었기 때문에 연간 수치를 비교하기가 어려운데요. 예를 들어 매출은 전년동기대비로는 36% 감소했지만 직전분기대비로는 7% 증가했기 때문입니다.


순손실은 4억 2,730만 달러로 전년동기의 3억 9,810만 달러에서 증가했으며, 조정 EBITDA 기준 손실액은 7,300만 달러로 최근 전망치인 6,200만 달러보다 개선되었다고 밝혔습니다.


Lyft 측은 올해 3분기까지 조정 EBITDA 기준으로 플러스 수익에 도달할 것이라고 예측했는데, 원래는 연말까지 해당 목표를 달성할 계획이었으나 당겨진 것입니다.


지난주에 Lyft는 자사 자율주행 사업부를 Toyota 자회사인 Woven Planet에 현금 5억 5,000만 달러에 매각했는데, 이 역시 수익 향상을 위한 일정을 앞당기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합니다. 


함께 보기


출처: CNBC

이미지 출처: Lyft


함께보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