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자율주행 스타트업 WeRide, 33억 달러 기업가치 평가받아


중국 자율주행 업체인 WeRide가 신규 투자 유치를 통해 33억 달러의 기업가치를 인정받았습니다. WeRide는 정확한 투자 유치 금액은 공개하지 않았지만, IDG Capital과 Sky9 Capital 등 VC로부터 수억 달러의 투자를 유치했으며, 기존 투자사들도 이번 투자 라운드에 참여했다고 밝혔습니다. WeRide의 이번 투자는 올해 1월 3억 1,000만 달러 Series B 라운드 투자 유치 이후 4개월만에 이루어진 것 입니다. WeRide의 CEO인 Tony Han은 새로운 투자금이 R&D와 상용화에 사용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WeRide는 중국에 본사를 두었지만 전세계 자율주행 시장 경쟁을 리드하고자 하는 기업 중 한 곳으로, 지난 2019년 본사가 위치한 광저우에서 로보택시 프로젝트를 시작했고, 무인 Mini Robobus는 광저우와 난징에서의 도로 테스트도 시작했습니다. 또한 지난 4월에는 캘리포니아 자동차국(Department of Motor Vehicles; DMV)으로부터 산호세의 공공도로에서 무인 테스트를 할 수 있는 허가를 획득한 바 있습니다.


한편, WeRide는 지난해 11월 2억 6,700만 달러 투자를 유치한 Pony.aiAutoX, Momenta 등 스타트업과 경쟁하고 있으며, Baidu 및 Didi 등 거대 기업들과도 자율주행 영역에서 경쟁하고 있습니다. 


함께 보기


출처: CNBC, TechCrunch

이미지 출처: WeRide

함께보면 좋은 기사

중국 자율주행 스타트업 WeRide, 33억 달러 기업가치 평가받아


중국 자율주행 업체인 WeRide가 신규 투자 유치를 통해 33억 달러의 기업가치를 인정받았습니다. WeRide는 정확한 투자 유치 금액은 공개하지 않았지만, IDG Capital과 Sky9 Capital 등 VC로부터 수억 달러의 투자를 유치했으며, 기존 투자사들도 이번 투자 라운드에 참여했다고 밝혔습니다. WeRide의 이번 투자는 올해 1월 3억 1,000만 달러 Series B 라운드 투자 유치 이후 4개월만에 이루어진 것 입니다. WeRide의 CEO인 Tony Han은 새로운 투자금이 R&D와 상용화에 사용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WeRide는 중국에 본사를 두었지만 전세계 자율주행 시장 경쟁을 리드하고자 하는 기업 중 한 곳으로, 지난 2019년 본사가 위치한 광저우에서 로보택시 프로젝트를 시작했고, 무인 Mini Robobus는 광저우와 난징에서의 도로 테스트도 시작했습니다. 또한 지난 4월에는 캘리포니아 자동차국(Department of Motor Vehicles; DMV)으로부터 산호세의 공공도로에서 무인 테스트를 할 수 있는 허가를 획득한 바 있습니다.


한편, WeRide는 지난해 11월 2억 6,700만 달러 투자를 유치한 Pony.aiAutoX, Momenta 등 스타트업과 경쟁하고 있으며, Baidu 및 Didi 등 거대 기업들과도 자율주행 영역에서 경쟁하고 있습니다. 


함께 보기


출처: CNBC, TechCrunch

이미지 출처: WeRide

함께보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