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의 자율주행 자동차 팀에서 올들어 최소 3명의 경영진이 퇴사한 것으로 전해져


블룸버그에 의하면 애플의 자율주행 자동차 팀 최고관리자들이 최근 몇달 동안 이탈했다고 합니다. 이는 애플의 미래에 중대한 제품이 될 자율주행 차량 관련 부서에서의 마찰을 보여주는 신호로 해석됩니다.


애플은 자율주행 기술을 연구하는 직원과 실제 차량 작업을 진행하는 직원 등 수백 명의 엔지니어를 확보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테슬라의 전직 수석 차량 엔지니어인 더그 필드(Doug Field)가 12명 미만으로 이루어진 경영진과 함께 자율주행 부서를 리드하고 있지만, 올들어 최소 3명의 경영진이 떠났다고 합니다. 


구체적으로 자동차와 관련된 로봇 작업 팀을 이끌었던 데이브 스캇(Dave Scott)은 차세대 MRI 시스템을 개발한 의료기업인 HyperFine(하이퍼파인)의 CEO가 되었다고 합니다. 그 전에는 자율주행 차량 안전 및 규제 팀을 이끌었던 제이미 웨이도(Jaime Waydo) 역시 Cavnue(카브뉴)라는 스타트업의 CTO로 자리를 옮겼습니다. Cavnue는 공공도로에서의 자율주행 차량 안전에 주력하고 있는 스타트업입니다. 이 외에도 2월에는 수년 전 Apple의 차량 팀을 구성하고 미래 프로젝트 개발의 핵심을 담당하던 Benjamin Lyon(벤자민 라이온)이 인공위성 개발사인 Astra(아스트라)의 최고 엔지니어가 되었다고 합니다.


한편, Apple은 지난 몇년 동안 테슬라 출신 및 자동차 업계 베테랑 인력들을 대거 영입해왔으며, 애플의 머신러닝 및 인공지능 부문 수석 부사장인 존 지아난드레이(John Giannandrea) 역시 지난해 말부터 자동차 프로젝트를 감독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그럼에도 이같은 인력 퇴사 소식은 자율주행 차량 프로젝트를 현실화하려는 애플의 노력과 방향성에 의문을 제기할 수 밖에 없는 상황으로 보입니다. 구글의 자율주행 사업부인 Waymo(웨이모) 역시 CEO, CFO 등 핵심 인력이 사임한 바 있습니다.


함께 보기


출처: Bloomberg

이미지 출처: Apple

함께보면 좋은 기사

애플의 자율주행 자동차 팀에서 올들어 최소 3명의 경영진이 퇴사한 것으로 전해져


블룸버그에 의하면 애플의 자율주행 자동차 팀 최고관리자들이 최근 몇달 동안 이탈했다고 합니다. 이는 애플의 미래에 중대한 제품이 될 자율주행 차량 관련 부서에서의 마찰을 보여주는 신호로 해석됩니다.


애플은 자율주행 기술을 연구하는 직원과 실제 차량 작업을 진행하는 직원 등 수백 명의 엔지니어를 확보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테슬라의 전직 수석 차량 엔지니어인 더그 필드(Doug Field)가 12명 미만으로 이루어진 경영진과 함께 자율주행 부서를 리드하고 있지만, 올들어 최소 3명의 경영진이 떠났다고 합니다. 


구체적으로 자동차와 관련된 로봇 작업 팀을 이끌었던 데이브 스캇(Dave Scott)은 차세대 MRI 시스템을 개발한 의료기업인 HyperFine(하이퍼파인)의 CEO가 되었다고 합니다. 그 전에는 자율주행 차량 안전 및 규제 팀을 이끌었던 제이미 웨이도(Jaime Waydo) 역시 Cavnue(카브뉴)라는 스타트업의 CTO로 자리를 옮겼습니다. Cavnue는 공공도로에서의 자율주행 차량 안전에 주력하고 있는 스타트업입니다. 이 외에도 2월에는 수년 전 Apple의 차량 팀을 구성하고 미래 프로젝트 개발의 핵심을 담당하던 Benjamin Lyon(벤자민 라이온)이 인공위성 개발사인 Astra(아스트라)의 최고 엔지니어가 되었다고 합니다.


한편, Apple은 지난 몇년 동안 테슬라 출신 및 자동차 업계 베테랑 인력들을 대거 영입해왔으며, 애플의 머신러닝 및 인공지능 부문 수석 부사장인 존 지아난드레이(John Giannandrea) 역시 지난해 말부터 자동차 프로젝트를 감독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그럼에도 이같은 인력 퇴사 소식은 자율주행 차량 프로젝트를 현실화하려는 애플의 노력과 방향성에 의문을 제기할 수 밖에 없는 상황으로 보입니다. 구글의 자율주행 사업부인 Waymo(웨이모) 역시 CEO, CFO 등 핵심 인력이 사임한 바 있습니다.


함께 보기


출처: Bloomberg

이미지 출처: Apple

함께보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