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버·리프트, 드라이버 부족 및 승차 가격 상승 이슈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 재고 중


미국의 드라이버 부족 이슈가 우버(Uber)나 리프트(Lyft)의 승차 가격을 기록적으로 높이고 있는 가운데, 우버 및 리프트는 긱 워커(gig workers)를 유치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재고하고 있다고 WSJ이 전했습니다. 실제 우버와 리프트는 (팬데믹 기간 동안 푸드 및 식료품 배달 플랫폼으로 옮겨 간) 다수의 드라이버가 돌아올 수 있도록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데 수백만 달러를 쏟아붓고 있는데요. 이같은 단기적인 처방은 일부 지역에서의 드라이버 부족 이슈 및 요금 인상을 완화할 수 있겠으나 궁극적으로는 회사 측의 비용을 증가시킬 것으로 보입니다. 


우버 및 리프트 가격을 트래킹하는 그리드와이즈(Gridwise)에 의하면, 미국의 2분기 우버 및 리프트 이용가격이 코로나 팬데믹 이전인 2019년 2분기 대비 79% 상승했다고 추정하고 있습니다. 우버 CEO인 다라 코스로우사히(Dara Khosrowshahi)는 미국의 우버 이용 요금이 1월과 5월 사이에 27% 증가했다고 지난 달 트윗을 통해 밝힌 바 있습니다. 물론 같은 기간 이동(trip) 한 건 당 드라이버 비용은 37% 증가했지만, 이같은 드라이버의 비용 증가가 유저의 이용 요금 증가로 이어졌는지 여부에 대해서는 언급을 피했습니다. 이같은 노동력 부족 이슈는 조만간 끝날 것 같지 않다는 사실이 더 심각한데요. 일부 애널리스트들은 해당 이슈가 3분기까지 지속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우버 및 리프트가 긱 워커의 변화하는 역학에 보다 장기적인 해결책으로 대처해야 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Uber 의 경영진 역시, 대폭 할인된 가격으로 라이더를 유인한 다음, 승차 서비스를 제공한 드라이버에도 인센티브를 제공해 온 종전의 비즈니스 모델이 지속될 수 없다고 판단해 드라이버를 위한 교육 및 경력 개발 프로그램에 자금을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리프트 측은 연료비나 보험 할인 또는 차량 구입 시 혜택 제공 등, 드라이버의 비용 절감을 목표로 하는 새로운 파트너쉽을 모색하고 있다고 합니다.


한편, 긱 경제(gig economy)에 대한 연구를 수행해 온 펜실베니아 대학 와튼 스쿨의 가드 앨론(Gad Allon) 교수는, 드라이버들이 제기하는 불만의 일부는 자신들의 급여가 라이더의 지불 비용과 관련이 없다는 점을 지적하고 있습니다. 드라이버는 수요 부족으로 급증한 승차 서비스에 대해 추가 금액을 지급받긴 하지만, 해당 추가 수입은 승객이 지불한 배수를 반영하지 않는 방식으로 결정된다고 설명하며, 계산 방법에 대한 투명성과 일관성이 장기적인 해결책이라고 꼬집었습니다.


함께 보기


출처: WSJ

이미지 출처: 우버

함께보면 좋은 기사

우버·리프트, 드라이버 부족 및 승차 가격 상승 이슈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 재고 중


미국의 드라이버 부족 이슈가 우버(Uber)나 리프트(Lyft)의 승차 가격을 기록적으로 높이고 있는 가운데, 우버 및 리프트는 긱 워커(gig workers)를 유치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재고하고 있다고 WSJ이 전했습니다. 실제 우버와 리프트는 (팬데믹 기간 동안 푸드 및 식료품 배달 플랫폼으로 옮겨 간) 다수의 드라이버가 돌아올 수 있도록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데 수백만 달러를 쏟아붓고 있는데요. 이같은 단기적인 처방은 일부 지역에서의 드라이버 부족 이슈 및 요금 인상을 완화할 수 있겠으나 궁극적으로는 회사 측의 비용을 증가시킬 것으로 보입니다. 


우버 및 리프트 가격을 트래킹하는 그리드와이즈(Gridwise)에 의하면, 미국의 2분기 우버 및 리프트 이용가격이 코로나 팬데믹 이전인 2019년 2분기 대비 79% 상승했다고 추정하고 있습니다. 우버 CEO인 다라 코스로우사히(Dara Khosrowshahi)는 미국의 우버 이용 요금이 1월과 5월 사이에 27% 증가했다고 지난 달 트윗을 통해 밝힌 바 있습니다. 물론 같은 기간 이동(trip) 한 건 당 드라이버 비용은 37% 증가했지만, 이같은 드라이버의 비용 증가가 유저의 이용 요금 증가로 이어졌는지 여부에 대해서는 언급을 피했습니다. 이같은 노동력 부족 이슈는 조만간 끝날 것 같지 않다는 사실이 더 심각한데요. 일부 애널리스트들은 해당 이슈가 3분기까지 지속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우버 및 리프트가 긱 워커의 변화하는 역학에 보다 장기적인 해결책으로 대처해야 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Uber 의 경영진 역시, 대폭 할인된 가격으로 라이더를 유인한 다음, 승차 서비스를 제공한 드라이버에도 인센티브를 제공해 온 종전의 비즈니스 모델이 지속될 수 없다고 판단해 드라이버를 위한 교육 및 경력 개발 프로그램에 자금을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리프트 측은 연료비나 보험 할인 또는 차량 구입 시 혜택 제공 등, 드라이버의 비용 절감을 목표로 하는 새로운 파트너쉽을 모색하고 있다고 합니다.


한편, 긱 경제(gig economy)에 대한 연구를 수행해 온 펜실베니아 대학 와튼 스쿨의 가드 앨론(Gad Allon) 교수는, 드라이버들이 제기하는 불만의 일부는 자신들의 급여가 라이더의 지불 비용과 관련이 없다는 점을 지적하고 있습니다. 드라이버는 수요 부족으로 급증한 승차 서비스에 대해 추가 금액을 지급받긴 하지만, 해당 추가 수입은 승객이 지불한 배수를 반영하지 않는 방식으로 결정된다고 설명하며, 계산 방법에 대한 투명성과 일관성이 장기적인 해결책이라고 꼬집었습니다.


함께 보기


출처: WSJ

이미지 출처: 우버

함께보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