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챌린저 뱅크 차임(Chime), 7억 5,000만 달러 투자 유치


미국의 챌린저 뱅크인 차임(Chime)이 7억 5,000만 달러 규모의 시리즈 G 라운드 투자 유치와 함께, 250억 달러의 기업가치를 인정받았습니다. 해당 기업가치는 미국의 스트라이프(Stripe)유럽의 클라나(Klarna), 영국의 레볼루트(Revolut)에 이어, 핀테크 비상장 기업으로는 네번째로 높은 가치를 의미합니다. 또한 이는 2020년 10월 투자 라운드 당시 기업가치인 150억 달러와 비교해, 100억 달러 상향된 금액으로, 월가 관계자는 차임이 내년 상반기에 IPO할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번 투자는 세콰이어 캐피탈 글로벌 에퀴티(Sequoia Capital Global Equities)가 리드했으며, 소프트뱅크 비전펀드2(Softbank Vision Fund 2)가 참여했고, 기존 투자사였던 제너럴 아틀랜틱(General Atlantic) 및 타이거 글로벌(Tiger Global), 드래고니어 투자그룹(Dragoneer Investment Group) 등이 참여했습니다.

 

2012년 샌프란시스코에서 설립된 네오뱅크 또는 챌린저 뱅크로 불리는 차임은 동명의 앱을 통해 거래계좌나 저축계좌를 제공하며 소비자에게 신용카드를 소개하기도 합니다. 또한 계좌 수수료를 부과하거나 최소 잔액을 요구하지 않으며, 급여를 직접 입금하는 고객에 해당 급여에 조기 접근하고 최대 200달러까지 초과 인출하도록 지원합니다. 이러한 기능들은 소비자들이 경기 부양비와 실업 수당을 더 빨리 이용할 수 있게 하면서 팬데믹 기간 동안 차임이 급성장하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그 결과로 차임은 지난해 거래량과 수익을 3배 이상 늘렸으며, EBITDA 기준으로 수익을 냈다고 합니다. 


함께 보기


출처: CNBC, WSJ

이미지 출처: 차임

함께보면 좋은 기사

미국의 챌린저 뱅크 차임(Chime), 7억 5,000만 달러 투자 유치


미국의 챌린저 뱅크인 차임(Chime)이 7억 5,000만 달러 규모의 시리즈 G 라운드 투자 유치와 함께, 250억 달러의 기업가치를 인정받았습니다. 해당 기업가치는 미국의 스트라이프(Stripe)유럽의 클라나(Klarna), 영국의 레볼루트(Revolut)에 이어, 핀테크 비상장 기업으로는 네번째로 높은 가치를 의미합니다. 또한 이는 2020년 10월 투자 라운드 당시 기업가치인 150억 달러와 비교해, 100억 달러 상향된 금액으로, 월가 관계자는 차임이 내년 상반기에 IPO할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번 투자는 세콰이어 캐피탈 글로벌 에퀴티(Sequoia Capital Global Equities)가 리드했으며, 소프트뱅크 비전펀드2(Softbank Vision Fund 2)가 참여했고, 기존 투자사였던 제너럴 아틀랜틱(General Atlantic) 및 타이거 글로벌(Tiger Global), 드래고니어 투자그룹(Dragoneer Investment Group) 등이 참여했습니다.

 

2012년 샌프란시스코에서 설립된 네오뱅크 또는 챌린저 뱅크로 불리는 차임은 동명의 앱을 통해 거래계좌나 저축계좌를 제공하며 소비자에게 신용카드를 소개하기도 합니다. 또한 계좌 수수료를 부과하거나 최소 잔액을 요구하지 않으며, 급여를 직접 입금하는 고객에 해당 급여에 조기 접근하고 최대 200달러까지 초과 인출하도록 지원합니다. 이러한 기능들은 소비자들이 경기 부양비와 실업 수당을 더 빨리 이용할 수 있게 하면서 팬데믹 기간 동안 차임이 급성장하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그 결과로 차임은 지난해 거래량과 수익을 3배 이상 늘렸으며, EBITDA 기준으로 수익을 냈다고 합니다. 


함께 보기


출처: CNBC, WSJ

이미지 출처: 차임